달력

12022  이전 다음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  

'폴른킹덤'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8.06.11 쥬라기 월드 폴른킹덤 보고 왔어요. (2)

 

먼저 보신 분들의 감상평처럼...

처음 시작부터 깜짝 놀래키는 장면으로 시작된 쥬라기 월드 폴른킹덤.

같이 보러간 아이는 자신이 소리지를까봐 두 손으로 입을 꼭 막고 보았어요.ㅎㅎㅎ

다른 블로그에서 아이들이 너무 소리 질러서 영화보기 힘들었다는 글을 읽었기에

영화를 보기 전 교육을 살짝 시켰네요.

그런데 거의 만석이 된 영화관 안 꼬맹이 관람객도 많았는데 

소리지르는 친구들 없었고, 정말 집중해서 잘 보고 왔어요^^

 

< 사진 출처 : 다음 영화>

쥬라기 공원이 있던 섬에 화산폭발 장면인데...

분명 허상의 이야기이지만 조금 무서웠던 것이 현재 하와이에서 계속 화산 폭발이 일어낙 있고,

불의 고리에서 지진활동도 계속 있으니... 쫌 더 무섭더라구요. 

 

< 사진 출처 : 다음 영화>

어찌보면 영화의 스토리 주인공격이 블루...

오웬과 블루의 만남에 약간 감동이 있으려 하였는데,

밀렵꾼들의 등장 그로인한 블루의 부상 아잉 넘 화났어요.

 

 

< 사진 출처 : 다음 영화>

블루 어릴적 오웬이 요육을 시키던 장면에선

공룡인 블루가 애완동물처럼 느껴졌네요.

 

 

전체적으론 환타지 물이었지만...

자신의 이익을 위해 욕심만 가득한 사람들의 모습.

그리고 위에도 말했지만 실제 있을 수 있는 거대 화산폭발.

이러한 것들을 생각하니 보고나서도 마음이 좋지 않았어요.

그리고 결정적으로 뭔가 결론이 없이 끝난 어정쩡한 느낌???

전 딱 마무리가 되는게 좋은데... 다음편이 또 나오려고 그러는 걸까요?

 

ㅎㅎㅎ그렇다고 영화가 재미 없었다는건 아니구요.

시간이 어케 가는지 모를 정도로 재미있었는데, 혼자 그냥 심각히 생각하게 되더라는...

나이먹어서 그른가??ㅠㅠ 

 

 

 

'마실 구르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서서울 호수공원의 꽃들  (3) 2018.07.05
봄여행지 진해 군항제  (6) 2018.07.02
양천구 신월동 서서울 호수공원  (3) 2018.06.28
부산 태종대  (3) 2018.06.16
쥬라기 월드 폴른킹덤 보고 왔어요.  (2) 2018.06.11
민들레와 민들레 홀씨  (3) 2018.04.21
Posted by 미니구르미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가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8.06.12 06:28 신고

    ㅋㅋ 점점 영화를 보면서 어떤 메시지가 들어있는 건지 생각하게 된다는^^

  2. aucalm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8.06.12 17:13 신고

    저도 내일 보러가려고 하는데 기대됩니다 !